Home > 블로그, 포토블로그

지리산 산청곶감 작업 한창

– 황금알 같은 지리산 산청곶감이 주렁주렁 –
2015산청곶감1-1

2015산청곶감2-1

늦가을 분위기가 완연한 3일 지리산 아래 산청군 단성면 금만마을 백한흠(64세)씨 곶감 건조장에서 곶감 건조작업이 한창이다.

조선시대 임금님께 올린 진상품으로 전국 최고의 품질을 자랑하는 산청 곶감은 지리산에서 불어오는 맑은 바람과 큰 일교차로 당도가 높고 육질이 부드러워 전국적으로 인기가 높다.

저작권표시YES상업적이용NO컨텐츠변경NO
목록